'대륙의 별' 추자현, 중국어 전혀 모른다?

박병화 기자 | 기사입력 2017/07/25 [12:45]

'대륙의 별' 추자현, 중국어 전혀 모른다?

박병화 기자 | 입력 : 2017/07/25 [12:45]
▲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 너는내운명' 추자현 캡처     © 데일리차이나

 

한류스타 추자현(秋瓷炫)이 한자를 몰라 중국어를 읽지 못한다고 고백했다.

 

24일 밤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추자현이 중국에서 지금처럼 성공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추자현은 자신을 알리게 해 준 중국판 '아내의 유혹' (回家的誘惑) 캐스팅 비하인드에 대해 “제가 이전에 출연했던 중국 드라마 속 남자 배우를 주인공을 뽑으려다 우연히 저를 보게 됐다”라며 “‘아내의 유혹’에서의 맡은 역할이 강하고 독해야 하는데 제가 강하고 독하니까 그 당시 한국 배우인 걸 모르고 캐스팅하려고 했다”라고 밝혔다.

 

▲ 回家的誘惑     © 데일리차이나

 

이어 추자현은 “처음에는 반대가 심했다. 한국 작품 리메이크 작품인데 또 한국 여배우가 주인공이라니 이런 반응들이 나왔다”라며 “그런데 제작사와 감독님이 저에 대한 믿음이 강해서 넘어올 수 있었고, 저 역시 절실해서 넘어갔다. 실물을 보고 바로 도장을 찍으며 계약했고 출연하게 됐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특히 추자현은 "중국말은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두 마디로 버텼다"며 "사실 중국 말을 하는데 글자를 보지 못 한다. 한글로 번역된 대본을 가지고 40권 정도를 상대 대사까지 달달 외웠다"고 털어놔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배우 추자현은 남편인 배우 위샤오광(于晓光)과 달달한 신혼생활을 공개했다. 그들의 행복한 모습에 시청자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