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노펙, 내년부터 그린수소에너지 생산

임재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6/01 [08:03]

시노펙, 내년부터 그린수소에너지 생산

임재성 기자 | 입력 : 2021/06/01 [08:03]

 [데일리차이나=임재성 기자]

▲ 시노펙의 로고   © 데일리차이나

 

중국 최대 석유기업 시노펙이 25일 다수의 언론사를 통해 지난 21일 네이멍구의 오르도스에서 처음으로 청정 수소 에너지 프로젝트인 녹색 수소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최근 몇 년 동안 세계의 에너지가 다변화, 청결화, 저탄소화 되고 있으며, 녹색 저탄소가 미래 발전의 중요한 방향으로 주목받고 있다. 또한 (Shell), BP 등 유럽의 에너지 거물들이 2050년 이산화탄소 배출량 제로 달성을 목표로 먼저 제시한 것에 큰 영향을 받은 것으로 파악된다.

 

시노펙은 중국석유화공(中国石油化工)이라고도 불리는 중화인민공화국에서 제일 큰 석유 회사로 정식 이름은 중국석유화공고분유한공사(中国石油化工股份有限公司)이다. 원래 중국석유화학주식회사에 속한 국영 기업이었으나, 2000225일 민영화되고 뉴욕 증권 거래소 등에 상장되었다. 현재는 중국석유천연기와 함께 중국의 2대 석유 회사 중 하나다.

 

오르도스의 녹색 수소 생산 기지의 건설 등 초기 작업은 2022년에 완공할 예정이며 완공 이후부터 청정 수소 에너지 생산라인이 생산 가동에 본격 돌입한다. 해당 생산라인의 연간 1t이라고 밝혔다.

 

앞서 시노펙은 오는 2050년까지 수소에너지를 회사 신재생에너지의 사업 중심으로 둘 것이며 탄소중립을 실현한다는 목표하에 청정 수소 등 재생에너지 활용을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리고 145년 계획을 바탕으로(十四五) 중국 전역에 5000개의 수소 충전소를 설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